구구단 세정, ‘더부츠’ 시선강탈 ‘엔딩요정’ 등극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구구단 '더 부츠' 무대 엔딩 을 장식하는 세정 / 사진제공=음악방송 캡처

구구단 ‘더 부츠’ 무대 엔딩 을 장식하는 세정 / 사진제공=음악방송 캡처

그룹 구구단 세정이 ‘더 부츠(The Boots)’를 통해 ‘엔딩요정’으로 떠올랐다.

세정이 속한 구구단의 두 번째 싱글 앨범 ‘Cait Sith’ 타이틀곡 ‘더 부츠’로 활동 중이다. 그 중 세정은 각종 음악 무대에서 마지막 장면을 강렬하게 장식하고 있다.

세정은 노래의 마지막 파트인 ‘달빛도 아스라이 잠들 때 / 너의 얘길 시작해 speak up’ 부분을 감미로우면서도 달달한 음색으로 소화하고 있다.

더불어 음악 방송을 거듭할수록 물이 오른 미모와 독보적인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무엇보다 세정 특유의 몽환적인 분위기와 날카로운 눈빛이 ‘더 부츠’가 표현하고자 하는 당당함과 강렬함을 잘 나타내고 있다는 평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