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신곡 ‘그때 헤어지면 돼’ 차트 1위 소감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로이킴 SNS

/사진=로이킴 SNS

가수 로이킴이 신곡 ‘그때 헤어지면 돼’로 음원차트 1위를 기록한 데 대해 “진심으로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밝혔다.

13일 오전 7시 기준, 로이키의 ‘그땐 헤어지면 돼’가 멜론, 벅스, 엠넷, 소리바다 등 국내 주요 음원차트 4곳서 1위에 올랐다.

‘그때 헤어지면 돼’는 로이킴이 지난 12일 오후 6시 발표한 신곡이다. 로이킴이 지난해 5월 발표한 첫 번째 미니앨범 ‘개화기’ 이후 9개월 만에 내놓은 새로운 음악이다.

이에 대해 로이킴은 13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로이로제(로이킴 팬클럽명) 여러분 덕에 잊지못할 시간을 선물받았다”고 공을 돌렸다.

이어 “장난이 반 이상이었던 1등 공약은 지켜야 하니 팬미팅 만들어 보겠다”고 약속해 팬들의 기대치를 높였다.

그는 “수업 끝나고 정신 없이 써내려가는 이 글에서 함께 음악 만들어준 형들, 열심히 제작·홍보하는 우리 회사 식구들, 외모 멋지게 포장해주는 스태프들, 그리고 2018년을 이렇게 시작하게 해주신 팬, 그리고 모든 여러분들 진심으로 감사하고 사랑하는 마음 전한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로이킴은 “더 좋은음악 계속해서 공부하겠다”는 다짐으로 글을 마무리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