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몬’ 김희선 “故앙드레김 패션쇼 ‘이마 키스’, 내가 만들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올리브 '토크몬' 방송화면

/사진=올리브 ‘토크몬’ 방송화면

배우 김희선이 고(故) 앙드레김 패션쇼 피날레의 트레이드 마크인 이마 키스 포즈를 자신이 만들었다고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올리브 ‘토크몬’에서다.

이날 방송부터 ‘토크몬’의 새 MC로 합류한 김희선은 “이마 키스는 내가 만든 것”이라며 “패션쇼 무대에서 한 바퀴 도는 게 너무 아쉬웠다”고 그 이유를 밝혔다.

이어 “당시 내 파트너가 이병헌이었는데 둘이 처음으로 하는 걸 보고 선생님이 ‘판타스틱하다’고 해서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강호동이 “이런 걸 (여태) 말하지 않았을 리가 없는데”라고 의심하자 김희선은 “몇 번 얘기했는데 계속 안 나갔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희선은 이수근과 함께 이마 키스를 직접 재연하기도 했다.

김희선은 이날 방송에서 MC 합류 첫 방송임에도 불구하고 재치있는 입담과 남다른 센스로 ‘토크몬’에 활력을 더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