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장사 만만세’ 원곡자 김연자 등장…강호동 “처음 알았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토크몬' 방송 화면 캡처

tvN ‘토크몬’ 방송 화면 캡처

유명한 노래 ‘천하장사 만만세’의 원곡자인 엔카 가수 김연자가 tvN ‘토크몬’에 등장해 라이브를 선사했다.

김연자는 12일 방송된 ‘토크몬’에 출연해 NHK ‘홍백가합전’의 출연 등 원조 한류 가수다운 화려한 이력을 공개했다. 이어 그는 “‘천하장사 만만세’을 불렀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김연자는 ‘천하장사 만만세’를 라이브로 선보이며 분위기를 돋우기도 했다. 김연자가 “실제로 천하장사인 강호동 앞에서 불러 이 노래가 더욱 산 것 같다”라며 겸손하게 말했다.

강호동은 “이수근 씨와 예능에서 이 노래를 100번 이상 불렀을 거다. 그런데 처음으로 원곡자를 알게 됐다”라며 감격스러워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