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몬’ 김희선, 새 MC로 합류 “원래 주인이 왔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올리브 '토크몬' 방송 화면 캡처

tvN ‘토크몬’ 방송 화면 캡처

배우 김희선이 tvN ‘토크몬’의 새 MC로 합류했다.

김희선은 12일 방송된 ‘토크몬’에 새로운 MC로 등장했다. 그는 각오를 묻는 기존 출연자들에게 “원래 주인이 왔다”라고 답하며 카리스마를 드러냈다.

그의 등장에 강호동은 어색한 모습을 보였다. 김희선이 다가오자 소파의 가장자리로 물러나며 어려워했다. 김희선은 “‘섬총사’에서도 나를 부끄러워서 못 쳐다보고 그랬다”라며 강호동의 옷자락을 붙잡고 끌어당겼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