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 고경표-조재현, 갈등…”허성태 조사에서 손 떼”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월화드라마 '크로스' 방송 캡처

tvN 월화드라마 ‘크로스’ 방송 캡처

tvN 월화드라마 ‘크로스'(극본 최민석, 연출 신용휘)의 조재현이 고경표에게 허성태에 관련한 조사를 그만두라 말렸다.

인규(고경표)는 12일 방송된 ‘크로스’에서 “김형범(허성태)은 아직도 장기 밀매 중이다. 밖에 있는 수하들 시켜서 전보다 더 대범하게”라며 분노했다.

하지만 정훈(조재현)은 “더 이상 관여하지 마라. 경찰에게 맡기고 손 떼. 그러다 너까지 위험하다”라고 걱정했다.

인규는 “그런 거 겁났으면 여기까지 오지도 않았다. 전부 알아내기 전까지는 나가지 않을 것”이라 강경하게 응수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