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 고경표, 허성태 향한 복수 계획 들켰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월화드라마 '크로스' 방송 캡처

tvN 월화드라마 ‘크로스’ 방송 캡처

tvN 월화드라마 ‘크로스'(극본 최민석, 연출 신용휘)의 고경표가 허성태에게 복수하기 위해 세운 계획이 들켰다.

허성태의 지인은 12일 방송된 ‘크로스’에서 인규(고경표)가 자신의 아버지를 죽인 김형범(허성태)를 죽이기 위해 세운 계획을 발견했다. 이어 인규의 가족 사진을 확인한 후 “강인규 그냥 교도소 간 것 아니다. 형범이 형이 지금 위험하다”라고 확신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김형범이 교도소에서 고통스러워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그는 괴로운 듯 교도관을 외쳐 긴장감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