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청하 “수지 선배, 너무 예뻐서 떨렸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청하 / 사진=V라이브 캡처

청하 / 사진=V라이브 캡처

가수 청하가 “수지 선배가 너무 예뻐서 떨렸다”고 말했다.

12일 진행된 V라이브를 통해서다.

이날 청하는 여성 솔로 가수 선배들과 한 무대에 선 것에 대해 기뻐했다. 그는 “난 참 복이 많은 사람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보아 선배에게 꼭 앨범을 주고 싶었는데 만나서 인사할 기회가 있었다”며 웃었다. 또 “레드벨벳 선배들의 팬인데 만나서 앨범을 드렸다. 또 수지 선배도 만났다. 너무 예뻐서 떨렸다”며 웃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