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 소환 완료”…소유·정세운·유재석·유희열·파란 ‘브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소유-정세운 '슈가맨2' 인증 사진제공=스타쉽

소유-정세운 ‘슈가맨2’ / 사진제공=스타쉽

원조 고막여친 소유와 신흥 고막남친 정세운이 한자리에서 만났다.

소유와 정세운은 지난 11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2′(이하 ‘슈가맨2’)에 쇼맨으로 출연해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소유와 정세운은 유희열 팀의 쇼맨으로 참여해 파란의 ‘첫사랑’ 리메이크 무대를 선보이며 극찬을 받았다.

유희열 팀 쇼맨인 소유와 정세운이 등장하자 모든 남녀 판정단이 큰 호응을 보냈다. 소유는 감미로운 목소리로 정세운과 첫사랑 무대를 선보이며 달달한 역주행 송을 예고했다.

특히 정세운을 보고 눈물을 흘리는 여고생도 포착되는 등 떠오르는 ‘고막 남친’을 향한 반응이 뜨거웠다는 후문.

소유와 정세운은 각자의 인스타그램에 투유 (유희열X유재석) 그리고 파란과 함께 촬영한 인증샷을 공개하기도 했다.

소유는 “‘슈가맨’ 출연은 특별한 경험이었고 즐겁게 준비했습니다”라며 “옛 노래를 들으며 추억을 회상 할 수 있어서 좋았고, 파란 선배님들의 ‘첫사랑’ 무대도 볼 수 있어서 너무 뜻 깊고 좋았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앞으로도 좋은 무대를 선사할 수 있는 노래로 보답할 테니 지켜봐 달라”고 덧붙였다.

정세운도 “슈가맨으로 출연하신 파란 선배님들의 소중한 곡을 잘 표현할 수 있도록 소유 선배님과 집중해서 불렀습니다. 좋게 들어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파란 선배님, 디베이스 선배님과 함께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즐겁고 재밌는 경험이었습니다. 그리고 에이스 선배님 믿고 듣는 목소리라고 칭찬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쇼맨 대결에서는 유희열 팀의 ‘첫사랑’ 무대를 꾸민 소유와 정세운이 ‘모든 것을 너에게’를 부른 유재석 팀의 아이콘을 53 대 47로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