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의 연기 변신”…’골든슬럼버’, 스페셜 GV 개최

[텐아시아=최정민 기자]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배우들의 호연과 드라마틱한 도주극, 생생한 볼거리와 들을거리로 뜨거운 호평을 얻고 있는 영화 ‘골든슬럼버’ (감독 노동석)가 지난 11일 CGV용산에서 CGV 강동원 스페셜 기획 상영을 개최했다.

‘골든슬럼버’는 광화문에서 벌어진 대통령 후보 암살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한 남자의 도주극을 그린 영화. 강동원을 비롯 김의성, 한효주, 김성균, 김대명까지 가세한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았다.

지난 11일 개최된 기획 상영에서는 강동원의 연기 변신과 다채로운 이야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 특히 한국에서 볼 수 없었던 오컬트 장르를 개척하며 강동원의 ‘사제복 신드롬’을 일으켰던 ‘검은 사제들’과 한순간 암살범으로 지목된 남자의 숨막히는 도주극을 담은 ‘골든슬럼버’가 연속 상영되는 것은 물론 관객들과 직접 소통하는 GV까지 진행돼 분위기를 뜨겁게 달구었다.

먼저 강동원은 ‘건우’ 캐릭터에 대해 건우가 가진 성격 중에 저와 비슷한 지점들이 있다. 정직하고 성실하게 살려고 노력하는 점이 닮은 같다고 말해 건우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극 중 관객들이 좋아해주었으면 하는 장면으로 과거 회상 장면을 뽑은 강동원은 건우의 억울함과 감정을 쫓아가는 숨막히는 전개 속에서 과거 회상 장면은 관객들에게 환기를 주는 지점이 있다고 전해 긴박한 도주는 물론 따뜻한 향수와 여운을 전할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또한 관객들의 질문에 직접 답하는 특별한 시간이 이어져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었다.

마지막으로 강동원은 “‘골든슬럼버 개봉이 며칠 남지 않았다. 많은 사랑 받았으면 좋겠다며 영화에 대한 진심 어린 애정이 담긴 인사말을 전했다.

이처럼 강동원의 특별한 연기 변신과 다채로운 이야기를 확인할 수 있었던 CGV 강동원 스페셜 기획전을 성황리에 개최한 ‘골든슬럼버’는 올 설 연휴 극장가를 뜨겁게 달굴 것이다. 오는 14일 개봉.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