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로맨스’ 오늘(12일) 결방, 아쉬움 달래줄 비하인드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KBS2 '라디오 로맨스' 윤두준 김소현 / 사진제공= 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

KBS2 ‘라디오 로맨스’ 윤두준 김소현 / 사진제공= 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

KBS2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 윤두준, 김소현의 달달한 촬영현장이 공개됐다.

12일 결방 후 오는 13일 5, 6회 연속방송 예정인 ‘라디오 로맨스’(극본 전유리, 연출 문준하)는 ‘라됴일’만을 손꼽아 기다렸던 팬들을 위해 윤두준, 김소현의 촬영 비하인드 스틸컷을 선보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지수호(윤두준), 송그림(김소현)으로 변신을 준비하는 두 배우가 나란히 대본을 공부하는 다정한 한 때가 담겼다. 극중 30년 차 베테랑 DJ 문성우(윤주상)의 전설의 라디오 부스를 찾은 두 사람. 활짝 웃으며 대화하는 이들에게서는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즐겁게 진행되는 현장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이어지는 사진 속에서는 두 사람이 의자가 아닌 책상 아래에 나란히 앉아있어 눈길을 끈다. 책상 밑에 함께 앉아 촬영 전 대본을 체크하는 윤두준과 어쩐지 즐거워 보이는 표정의 김소현의 모습이 추억과 전설의 라디오 부스를 찾은 이들의 이야기에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라디오 로맨스’ 5, 6회는 오는 13일 오후 10시 연속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