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얼리 출신’ 김은정, 매니지먼트 전속 계약…3년 만의 활동 재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김은정 / 사진제공=타우 엔터테인먼트벗

김은정 / 사진제공=타우 엔터테인먼트벗

배우 김은정이 타우 엔터테인먼트벗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걸그룹 쥬얼리 탈퇴 후 MBC ‘압구정 백야’ MBC드라마넷 ‘나의 유감스러운 남자친구’에 출연해 배우로서 가능성을 보여준 김은정이 타우 엔터테인먼트벗과의 매니지먼트 계약 체결 소식을 시작으로 3년만의 활동 재개를 예고했다.

타우 엔터테인먼트벗 측은 “당사의 새로운 식구가 된 김은정의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적극 지원 할 예정이다. 본인 역시 팬들에게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을 기하고 있다. 많은 응원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타우 엔터테인먼트벗은 매니지먼트는 물론 신인 발굴, 공연 제작, 프로모션 등 다양한 컨텐츠 기획 제작을 목표로 하는 신생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