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선우정아 “레드마우스로 받은 사랑, 음악에 담을 것”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복면가왕' 선우정아 / 사진=방송 캡처

‘복면가왕’ 선우정아 / 사진=방송 캡처

지난 11일 MBC ‘복면가왕’에선 ‘레드마우스’ 선우정아가 가왕 5연승 달성을 끝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선우정아는 작년 12월 가왕 도전을 시작으로 약 11주간 가왕 자리를 지켜왔다.

‘휘파람’의 파격 편곡을 시작으로 가왕 자리에 앉게 된 레드마우스 선우정아는 마지막 무대 또한 ‘피카부’를 파격적으로 편곡하여 시청자들을 놀라게 하였다.

선우정아는 휘파람, Dear, 겨울비, 순정마초, Reset, 피카부까지 다양한 장르와 스타일의 곡으로 매번 다른 무대를 선보였다.

두 달 여간의 ‘복면가왕’ 촬영을 마친 선우정아는 “무슨 복인지 두어 달 후 ‘복면가왕’에 출연하게 되어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았다. 어떻게 다가가야 할지 몰라 마음만 앞섰던 저에게 행운 같은 전환점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레드마우스로 받은 사랑, 음악에 소중히 잘 담아내겠다”고 다짐했다.

현재 선우정아는 신곡 발매를 위한 작업 중이다. 3월 중에 공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