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오늘(12일) 촬영도 최자혜 역 없이…SBS “박진희 합류여부 아직”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텐아시아 DB, SBS '리턴' 포스터

/사진=텐아시아 DB, SBS ‘리턴’ 포스터

SBS 드라마 ‘리턴’이 오늘(12일)도 최자혜 역 없이 촬영을 이어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역을 제안 받은 박진희 측이 아직 출연여부를 결정하지 못한 탓이다.

SBS는 12일 텐아시아에 “박진희 씨 출연 여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리턴’은 지난 11일, 최자혜 역의 분량을 빼고 촬영을 재개했다. 예정대로라면 11일 박진희 측이 출연 여부를 결정하는 것이었지만 시청자들의 거센 비난과 고현정과 관련한 출연료 선지급 논란, 프롬프터 요구 논란 등이 불거지면서 박진희 측이 쉽게 결정을 내리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박진희 측은 “배우의 의사를 최우선으로 해서 결정할 계획”이라고 입장을 밝힌 상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