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루키의 에너지”…하이어뮤직 콘서트, 성황리 종료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하이어뮤직 콘서트 / 사진제공=하이어뮤직

하이어뮤직 콘서트 / 사진제공=하이어뮤직

글로벌 힙합 레이블 하이어뮤직(H1GHR MUSIC)의 히든카드들이 꾸민 첫 콘서트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식케이(Sik-K), pH-1(피에이치원), 우디고차일드(Woodie Gochild)는 지난 10일과 11일 이틀 동안 서울 마포구 홍대 무브홀에서 ‘2018 H1GHR MUSIC CONCERT <HIGHR>’를 개최했다.

힙합신의 떠오르는 세 명의 루키가 꾸민 이번 콘서트는 열정적인 에너지로 가득한 이들의 무대와 하이어뮤직 아티스트들의 공연을 관람하며 화끈한 주말을 보내기 위해 현장을 찾은 관객들의 뜨거운 열기로 후끈했다.

세 아티스트는 이번 콘서트에서 지난 9일 기습 발표한 단체곡 ‘가라사대(GARASADAE)(Prod. Thurxday)’를 비롯해 ‘h1ghr gang’, ‘도박’ 등의 단체 무대를 꾸몄으며, ‘Penthouse’, ‘YeLows Gang’, ‘Muse’ 등 최근 발표한 각자의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이번 콘서트에는 하이어뮤직의 수장 박재범이 깜짝 등장해 관객들을 열광시켰다. 세 사람과 함께 ‘iffy’, ‘Let’s Get It’ 합동무대를 꾸민 그는 솔로무대로 ‘ALL I WANNA DO’ 공연까지 선보이고 퇴장했다. 여기에 윤하, 수란, 허내인, 후디, YTC4LYF 등 스페셜 게스트들도 무대에 올라 지원사격했다.

2018년 첫 번째 콘서트 ‘H1GHR’를 성황리에 마친 식케이, pH-1, 우디고차일드는 앞으로도 꾸준히 음악 작업에 매진하며 열일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