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운 “유희열, ‘K팝스타’서 극찬하더니 캐스팅 연락은 안 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슈가맨2' 방송화면

/사진=JTBC ‘슈가맨2’ 방송화면

가수 정세운이 선배 뮤지션 유희열에게 섭섭한 점을 털어놨다. 11일 오후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2(이하 슈가맨2)’를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서 정세운은 과거 SBS ‘K팝스타3’에 출연해 유희열에게 트레이닝을 받았다고 떠올렸다. 그는 “칭찬을 많이 해 주셨다. 한국의 제이슨 므라즈가 될 것 같다고도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런데 (프로그램이) 끝나고 안테나에서 연락이 안 왔다”고 서운함을 토로했다. 이에 유재석이 “왜 칭찬만 하고 연락은 안 했냐”고 묻자 유희열은 “제이슨 므라즈를 품기에는 안테나의 그릇이 너무 작았다”며 정세운에게 사과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