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김용만, 서장훈에 “넌 너무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방송인 김용만이 서장훈에게 “너무한다”고 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다.

이날 방송에서 스페셜MC 김용만과 신동엽, 서장훈, 어머니들은 부부의 가사분담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런 가운데 서장훈은 “저는 (청소를) 제가 다 한다”고 자랑스럽게 말했다. 이에 김용만은 “넌 너무한다”고 일침을 가해 웃음을 자아냈다.

토니안의 모친은 “나 같은 사람이 장훈 씨를 만나야 한다. 나는 가만히 있는다”고 했고, 김건모의 모친은 서장훈을 향해 “좀 덜하고 생색도 안 냈으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서장훈은 “생색 안 낸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