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B 듀오 지어반, 하림 데뷔곡 ‘키보다 큰 사랑’ 리메이크.. 오늘(11일)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지어반 앨범 커버 / 사진제공=스페이스 오디티

지어반 앨범 커버 / 사진제공=스페이스 오디티

R&B 듀오 지어반(G.URBAN)이 하림의 데뷔곡을 리메이크한다.

11일 지어반의 소속사는 “지어반의 새 싱글 ‘키보다 큰 사랑’이 오늘(11일) 오후 6시 국내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고 밝혔다.

‘키보다 큰 사랑’은 가수 하림과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킨 작곡가 김세진이 활동했던 그룹 벤(VEN)이 1997년에 발매했던 곡이자 하림의 데뷔곡으로도 알려져 있으며, 원곡을 지어반의 색깔로 재해석해 리메이크했다.

사랑했지만 떠나 보낼 수 밖에 없었던 가슴 아픈 사랑을 담은 노래로, 지어반 특유의 소울풀하면서도 감미로운 음색과 깔끔한 가사 전달력이 도드라지는 감성 발라드 곡이다.

‘키보다 큰 사랑’은 김나영의 ‘헤어질 수 밖에’, ‘어땠을까’를 작곡한 Lohi가 편곡을 맡아 90년대 복고풍 R&B 사운드를 매력적으로 재탄생시켰다. 여기에 지어반의 애틋한 겨울 감성이 더해졌다는 설명이다.

지어반은 2014년 10월 ‘필 소 굿(Feel So Good)’으로 데뷔해 ‘고막강탈’ ’심쿵 보이스’의 별명을 얻으며 사랑 받았다. 이후 ‘빠져’ ‘커피가 좋아’ ‘줄거야’ ‘아는 사람’ 등의 히트곡을 발표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