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2’ 윤아의 첫 조식 ‘전복죽’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소녀시대 윤아 / 사진제공=JTBC

소녀시대 윤아 / 사진제공=JTBC

소녀시대 윤아가 JTBC ‘효리네 민박2’에서 숨겨진 요리 실력을 공개한다.

윤아가 민박집에 출근해 첫 조식 메뉴로 선보인 것은 추운 겨울 온몸을 따뜻하게 녹여줄 전복죽이다.

첫 출근 당시 요리에 관심이 많다며 자신감을 보였던 윤아는 자신의 말을 증명하듯 빠른 손놀림으로 요리를 하기 시작했다. 메뉴를 결정하자마자 조금의 망설임도 없이 쌀을 씻어 불려 놓고, 전복을 깨끗하게 닦아 손질한 후 내장까지 넣어 능숙하게 죽을 끓였다.

윤아의 정성 가득한 손길로 탄생한 전복죽을 맛본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손님들은 입을 모아 맛있다며 감탄했다. 이에 윤아는 미소를 지으며 뿌듯해했다.

윤아의 전복죽은 오는 11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효리네 민박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