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E 찬, ‘더유닛’ 최종 멤버 합류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에이스 찬 / 사진제공=KBS 방송화면

에이스 찬 / 사진제공=KBS 방송화면

그룹 A.C.E(에이스)의 찬이 지난 10일 오후 생방송된 KBS 2TV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유닛’ 파이널에서 유닛B의 최종 멤버로 선정됐다.

사전 인터뷰를 통해 “용기 있게 나와서 잘 하고 갔으니 분명히 좋은 일들이 많이 생길 것”이라고 동료들에게 응원을 남겼던 찬은 티모테오, 동현, 제업과 최종 9위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주 15위에 머물렀던 찬은 7만4367표로 9위를 차지해 마지막 데뷔 멤버가 됐다.

찬은 11일 소속사를 통해 “머리가 백지상태가 됐다. 일단 좋은 기회를 만들어준 더유닛 관계자분들께 감사하고 제주도에서 와주신 어머니와 이모께 감사드린다. 늘 저와 함께 해주고 있는 에이스 멤버들과 회사 관계자들께도 감사하다. 더욱 멋지게 성장하는 무대를 만드는 찬이 되겠다”고 밝혔다.

찬은 파이널 미션 곡인 ‘끌어줘’의 센터를 정하는 과정에서 선보인 창작 안무로 트레이너들에게 칭찬을 받았다. 같은 팀 기중 또한 “안무에 의미를 많이 담은 것 같다. 제 안무가 되지 않으면 찬 형의 안무를 하고 싶다”고 밝혀 팀원들에게 안무 창작 실력을 인정받기도 했다. 본 무대에서 특유의 가창력과 퍼포먼스로 유닛 메이커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찬은 유닛B의 최종 멤버 9인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