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파이널 생방송 방청권, 암표 등장…“15만원까지 거래”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더 유닛', 커뮤니티 캡쳐

/사진=KBS2 ‘더 유닛’, 커뮤니티 캡쳐

KBS2 ‘더유닛’의 생방송 방청권이 5만원~15만원까지 암거래 되고있다.

‘더유닛’은 오늘(10일) 생방송 파이널 무대를 보기위해 방청 신청을 한 응모건수가 만 건을 넘으며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당첨되지 못한 팬들이 방청권을 구하기 위해 온라인에서 5만원~15만원까지 거래를 하고 있어  우려를 낳고 있다.

‘더유닛’은 오늘 일산 킨텍스에서 파이널 무대를 진행 할 예정이며 오후 9시 50분부터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