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 김병만X김승수, 깔라파떼 폭풍 먹방 “달아서 좋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SBS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

SBS ‘정글의 법칙’ 멤버들이 깔라파테 먹방을 선보였다.

9일 오후 방송된 ‘정글의 법칙 in 파타고니아’에서는 멤버들이 빙하지대에 입성했다. 생존지를 찾아 나선 이들은 당황했다. 아무것도 없었기 때문. 김병만은 “쓰러진 고목들이 너무 많았다. 으슥해서 그런지 더 무서웠다”고 털어놨다.

이어 계속해서 길을 가던 이들은 열매를 발견했다. 열매의 이름은 깔라파떼로 멤버들은 한 번 맛보자 감탄을 금치 못했다. 모두 “너무 달다” “모두 가져가고 싶다”며 좋아했다. 특히 김병만과 김승수는 열매 나무 앞에 멈춰서 ‘폭풍 먹방’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