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프리스틴 결경, “잘 큰 시연이, 내가 키운 것 같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V앱 캡처

/ 사진=V앱 캡처

걸그룹 프리스틴의 결경이 멤버 시연에 대해 “잘 컸다”며 “진짜 내가 키운 느낌이 든다”고 뿌듯해했다.

9일 방송된 네이버 V앱에서는 프리스틴의 멤버들이 서로를 칭찬하는 시간을 가지며 결경이 이같이 말했다.

결경은 “시연은 프리스틴 원년 멤버라 저랑 같이 시간을 많이 보냈다. 지금도 귀엽지만 어렸을 때 정말 귀여웠다”며  “뒤에서 ‘언니 언니’ 하면서 따라다니던 것이 생각난다”고 회상했다.

결경은 이어 “시연이는 어려도 책임감이 있. 우리한테는 애기 같은데 친동생한테는 언니같다”고 덧붙여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