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만나러 갑니다’ 김민교, ‘폭풍 중국어’에 당황한 사연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김민교(왼쪽) 김아라 / 사진제공=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김민교(왼쪽) 김아라 / 사진제공=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서 김민교가 새터민 출신 배우 김아라의 ‘폭풍 중국어에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최근 녹화에서 김아라는 3 방영 예정인 월화 드라마에 캐스팅됐다며 드라마에서 중국인 가사 도우미 역을 맡아 중국어로 대사를 소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아라는 중국어 연기를 보여달라는 박은혜의 요청에 김민교와 연기를 시도했다. 하지만 김민교가 그녀의폭풍 중국어’에 당황한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고 한다.

김민교와 김아라의 연기 호흡은 오는 11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서 확인할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