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드스쿨’ 왁스 “애절한 노래 부를 때 이별의 감정 떠올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SBS러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이는 라디오 캡처

사진=SBS러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이는 라디오 캡처

가수 왁스가 “애절한 감성의 노래를 부를 때 이별의 감정을 떠올린다”고 털어놨다. 9일 오후 방송된 SBS러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서다.

왁스는 “노래할 때 어떤 생각을 하냐”는 질문에 “특별히 ‘어떤’ 생각을 하지 않는다”고 고백했다. “감정만 잡고 한다”고 했다.

이에 김창렬이 “대부분 가사를 떠올리며 부르지 않냐”고 되묻자 왁스는 “구체적으로 생각하진 않는다”면서도 “슬픈 감정, 이별의 감정을 떠올린다”고 밝혔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