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유리, ‘마음의 소리’ 애봉이와 싱크로율 100%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소녀시대 유리/사진제공=유리 인스타그램

소녀시대 유리/사진제공=유리 인스타그램

소녀시대 유리가 깜찍한 근황 사진을 공개했다.

9일 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크크크.. ‘마음의 소리’ 리부트”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리는 짧은 단발 머리를 한 채 동안 미모를 뽐내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드라마 ‘마음의 소리-리부트: 얼간이들’에서 애봉 역을 맡은 유리는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해 눈길을 끈다.

‘마음의 소리-리부터: 얼간이들’은 2018년 방송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