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안영미, ‘셀럽파이브 춤쟁이’다운 실력 발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개그맨이자 걸그룹 셀럽파이브의 멤버 안영미가 춤 실력을 발산했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 안영미는 복면가수와 춤쟁이 대 춤쟁이의 파워풀한 대결을 펼치고 싶다” 라며 패기 넘치는 도전장을 날린다. 이와 함께 안영미는 온몸을 던지는 파격적인 댄스 실력을 선보였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가왕 ‘레드마우스’와 이에 도전하는 복면가수 4인의 솔로곡이 공개된다.

또 예정에 없던 댄스 경연이 벌어지며 스튜디오에 열기를 더했다. 복면가수의 댄스에 승부욕이 발동한 판정단들이 각자의 실력을 발휘한 것이다.

복면가수가 청하의 노래에 맞춰 스웨그 넘치는 댄스를 선보이자 판정단 석의 청하가 흥을 이어 받아 원조 퍼포먼스로 단번에 분위기를 달궜다. 이에 안영미가 몸을 불사르는 춤을 췄고, 판정단은 “저렇게 나오면 못 이긴다”며 혀를 내둘렀다. 그러나 상대 복면가수 또한 모든 것을 놓고 음악에 몸을 맡겨 “이판사판 대단한 배틀이다”는 평을 한 몸에 받았다는 후문이다.

댄스 경합과 더욱 강력해진 솔로 대결은 오는 11일 오후 6시 15분 MBC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