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2’ 아이콘, 스웨그 넘치는 역주행송 예고 “무대를 부숴버리겠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아이콘 / 사진제공=JTBC '투유프로젝트' 슈가맨

아이콘 / 사진제공=JTBC ‘투유프로젝트’ 슈가맨

그룹 아이콘이 완전체로 JTBC ‘슈가맨2’에 출연한다.

아이콘은 11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되는 ‘투유프로젝트-슈가맨2(이하 슈가맨2)’에 유재석 팀의 쇼맨으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슈가맨2’ 녹화에서 아이콘은 유희열 팀의 쇼맨 소유·정세운을 상대로 2018 역주행송 무대를 선보였다.

신곡 ‘사랑을 했다’로 음원차트를 석권하고 있는 실력파 아이돌 아이콘은 시즌1에 이어 두 번째로 ‘슈가맨’을 찾았다. 아이콘은 완전체로 출연한 만큼 ‘스웨그’ 넘치는 무대를 선보일 것을 다짐했다. 이어 “YG 양현석 회장님을 슈가맨으로 제보한다”며 “솔로곡 ‘악마의 연기’를 보고싶다”고 입담을 뽐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소유와 정세운이 등장하자 모든 남녀 판정단이 큰 호응을 보냈다. 특히 정세운을 보고 10대 판정단에서 눈물을 흘리는 여고생이 생기는 등 떠오르는 ‘고막 남친’ 정세운을 향한 반응이 뜨거웠다는 후문이다.

2018 역주행송 무대 대결을 앞둔 아이콘은 “신곡보다 더 열심히 준비했다. 무대를 부숴버리겠다”며 힘찬 포부를 밝혔다. 이에 맞서 상대편 소유는 “여러분들의 귀를 녹여드리겠다”며 ‘음색여왕’다운 각오를 다졌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