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송은이 “김영철과 가상부부 종료 후 승승장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송은이 / 사진제공=JTBC '아는형님'

송은이 / 사진제공=JTBC ‘아는형님’

송은이가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가상부부였던 김영철과 헤어진 뒤로 승승장구 중”이라고 인정했다.

송은이는 10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 유세윤·홍진영과 함께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세 사람은 2주간 방송되는 ‘아형 뮤비 대전’ 특집에서 뮤직비디오 감독, 작곡가 등으로 참여했다. 이들은 본격적인 뮤직비디오 제작에 앞서 형님학교를 방문해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특히 최근 바쁘게 활동 중인 송은이의 토크 맹활약에 녹화 내내 큰 웃음이 이어졌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강호동은 송은이에게 “김영철과 헤어진 후로 일이 잘 풀리고 있다. 미리 액땜을 위한 결혼생활을 한 것 아니냐”고 의심했다. 송은이는 과거 JTBC ‘님과 함께-최고의 사랑’에서 김영철과 가상부부로 호흡을 맞췄다. 두 사람은 찰떡 호흡을 자랑했으나 프로그램 종영과 함께 아쉬운 이별을 맞이했다.

송은이는 “공교롭게도 이별 후 급속도로 잘 되고 있다”고 인정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승승장구한 요인에 대해 자체 분석까지 더해 형님들의 공감을 샀다는 후문이다.

송은이의 활약은 10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