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혜정, ‘착한 마녀전’ 캐스팅…스튜어디스로 변신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신혜정/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신혜정/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신혜정이 SBS 새 주말드라마 ‘착한 마녀전'(극본 윤영미, 연출 오세강)에 캐스팅됐다.

‘착한 마녀전’은 착한 주부 차선희가 음모에 휘말린 쌍둥이 동생 차도희(이다해)로 살면서 겪게 되는 위험한 이중생활을 그린다. 극중 신혜정은 주예빈 역을 맡아 승무원으로 변신한다.

신혜정이 맡은 주예빈은 항공사 내 최고의 스펙을 가진 승무원으로, 도희가 유일하게 친하게 지내는 인물이다. 그는 차도희의 자리를 위협하는 캐릭터로, 귀엽고 싹싹한 매력으로 극에 활기를 불어 넣을 예정이다.

신혜정은 그간 ‘신사의 품격’, ‘청담동 엘리스’, ‘칼과 꽃’ 등 여러 작품에 출연하며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여왔다. 최근 종영한 ‘SNL코리아9’의 크루로 활약하며 다양한 매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신혜정이 출연하는 ‘착한 마녀전’은 ‘브라보 마이 라이프’의 후속으로 오는 3월 첫 방송을 시작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