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티’, 태국 촬영 스틸 공개 “격정 멜로 기대해도 좋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미스티' / 사진제공=글앤그림

‘미스티’ / 사진제공=글앤그림

JTBC 금토드라마 ‘미스티’의 김남주, 지진희, 고준이 태국에서 촬영했다.

‘미스티’ 제작진은 9일 케빈 리(고준)와 고혜란(김남주)가 태국을 배경으로 격정적인 멜로를 펼치는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케빈 리는 갑작스레 쏟아지는 비를 피하기 위해 숙소로 돌아온 혜란을 붙잡는다.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묘한 긴장감과 홀로 어두운 방 안에서 손을 모은 채 깊은 고뇌에 빠진 듯한 태욱의 모습은 케빈 리의 등장이 혜란과 태욱 부부에게 어떤 파장을 일으킬지 관심을 모은다.

‘미스티’ 제작진은 “오늘(9일)과 내일(10일) 방송되는 ‘미스티’ 3, 4회에서는 지난해 11월, 약 일주일간 태국에서 촬영했던 장면이 방송된다. 팽팽한 긴장감이 흐르던 혜란과 케빈 리 사이에 어떤 일이 일어날지, 낯선 땅에서 더욱 뜨겁게 타오를 격정 멜로를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미스티’ 제 3회는 9일 오후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