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김연경, ‘풀 파워 스파이크’로 상대팀 견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나 혼자 산다' 232회 프리뷰

MBC ‘나 혼자 산다’ 232회 프리뷰

배구 선수 김연경이 MBC ‘나 혼자 산다’에서 4강에 올라가기 위해 열의를 보였다. 그는 온 힘을 실은 스파이크로 상대팀을 견제하기도 했다.

9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 232회에서는 시합 날을 맞이한 김연경의 준비 과정이 공개된다.

김연경은 선수대기실에서 동료들과 화기애애하게 수다를 떨다가도 경기 직전, 코트 위에서 연습을 할 때는 뛰어난 집중력을 보였다. 몸풀기 연습 중에는 상대팀의 라이벌 선수를 견제하기 위해 온 힘을 실어 스파이크를 치기도 했다. 이날 시합을 위해 철저히 준비한 그는 “4강에 올라가기 위해서는 꼭 이겨야 한다”라고 열의를 보였다.

김연경은 경기 당일 스트레칭을 시작으로, 식사, 경기 모니터링, 낮잠 등 자신만의 컨디션 조절법을 소개했다. 날카로운 눈빛으로 시합을 모니터링하다가도 자신의 활약을 볼 때는 자화자찬하며 만족스러워했다.

김연경이 출연하는 ‘나 혼자 산다’ 232회는 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