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즈, ‘수호랑&반다비’ 손그림 들고 평창 동계올림픽 응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레인즈 공식 트위터

/ 사진제공=레인즈 공식 트위터

7인조 프로젝트 그룹 레인즈(RAINZ)가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을 응원했다.

레인즈는 지난 8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전 세계인이 주목하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레인즈가 응원합니다. 선수들 모두 몸 건강히 잘 마치길 기도하겠습니다. #레인즈 #Rainz #2018평창동계올림픽 #수호랑 #반다비 #성공적인_개최를_기원합니다 #힘내세요 #역시_그림은_변화백”이라는 멘트와 손그림을 공개했다.

사진 속 레인즈는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과 패럴림픽의 공식 마스코트인 수호랑과 반다비 그림을 들고 있다. 스케치북에 그려진 마스코트 그림은 멤버 변현민이 직접 손으로 그린 그림이다. 레인즈는 주먹을 쥔 손을 힘차게 들어보이며 평창 올림픽과 선수들을 응원했다.

레인즈는 지난달 23일 새 앨범 ‘SHAKE YOU UP’을 발표하고 타이틀곡 ‘Turn it up’으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