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행설’에 이어 ‘대역설’까지…’리턴’, 고현정 사태 ‘뜨거운 감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SBS 드라마 '리턴'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고현정/사진=이승현 기자 lsh87@

SBS 드라마 ‘리턴’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고현정/사진=이승현 기자 lsh87@

SBS ‘리턴’ 고현정의 ‘대역설’까지 대두됐다.

한 매체는 지난 7일 방송된 분량에서 고현정이 연기하는 최자혜 역을 대역 배우가 연기한 것이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고현정이 얼굴이 붓는 오전 시간엔 촬영이 어렵다고 했기에 이 같은 조치를 취한 것이라고 했다.

지난 7일 ‘리턴’ 제작진과 고현정의 불화가 수면 위로 떠올랐고 PD폭행설 등이 대두되며 화제를 모았다. 고현정 측은 SBS의 요구에 따라 드라마에서 하차하겠다는 입장을 발표한 상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