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VS 레드벨벳, ‘엠카’ 1위 후보 대격돌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그룹 아이콘과 레드벨벳이 Mnet ‘엠카운트다운’ 1위 후보에 올랐다.

8일 방송된 ‘엠카운트다운’에는 아이콘의 ‘사랑을 했다’와 레드벨벳의 ‘Bad Boy’가 1위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세븐틴이 신곡 ‘고맙다’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이외에도 청하, JBJ, 구구단, 엔플라잉, 모모랜드, 정세운, 골든차일드가 출연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