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표 연기파 배우’ 이정은, 윌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이정은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정은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정은이 윌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이정은은 1991년 연극 ‘한여름밤의 꿈’으로 데뷔, 28년차 배우로 활동 중이다. 영화 ‘변호인’, ‘조선명탐정:사라진 놉의 딸’, ‘검사외전’, ‘곡성’, ‘군함도’. ‘택시운전사’ 등 굵직한 작품에 다수 출연하며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냈다. 특히 영화 ‘옥자’에서는 슈퍼돼지 옥자의 목소리만으로도 실감나는 연기력을 발휘, 연기파 배우로서의 진가를 선보였다.

또한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 ‘송곳’, ‘리멤버-아들의 전쟁’,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역도요정 김복주’, ‘내일 그대와’, ‘도둑놈 도둑님’, ‘쌈 마이웨이’ 등 수 많은 화제작에서 열연하며 대표 연기파 배우로 자리 잡았다.

뿐만 아니라 뮤지컬 ‘빨래’, 연극 ‘라이어’, ‘슬픈 인연’, ‘에덴미용실’ 등 다방면에서 폭 넓은 연기를 보여주고 있다.

이정은과 전속계약을 맺은 윌엔터테인먼트는 “연기적인 역량은 물론, 대중적인 호감도까지 고루 갖춘 자타공인 명품 배우 이정은씨와 전속 계약을 맺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28년 동안 깊이 있고 아름답게 쌓아온 이정은씨의 연기 스펙트럼이 더욱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