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상진, YG 첫 번째 화보 주인공…深海와 같은 남자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오상진/ 사진제공=YG

오상진/ 사진제공=YG

방송인 오상진이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에서 기획한 올해 첫 번째 화보의 주인공이 됐다.

8일 YG 연기자 대표 브랜드 YG STAGE에는 ‘그랑블루(Le Grand Bleu)’라는 타이틀과 함께 오상진의 화보 사진이 여러 장 공개됐다.

YG STAGE 화보는 배우들의 숨겨진 매력을 찾아내며 매번 화제를 모았다. 이번 화보 또한 ‘아나운서 출신’이라는 타이틀로 단정하고 빈틈없는 모습만 보여왔던 오상진의 색다른 모습을 발견할 수 있다.

화보 속 오상진은 푸른색 조명 아래 어둡고 아득한 배경 속에서 신비롭지만 어딘가 고독해 보이는 분위기를 연출했다.

오상진/사진제공=YG

오상진/사진제공=YG

프랑스 영화감독인 뤼크 베송(Luc Besson)의 짙고 푸른 바다를 아름다운 영상미로 풀어낸영화 ‘그랑블루’에서 콘셉트를 착안했다. 오상진은 ‘거대한 푸른빛’의 향연 속 잔상들을 강렬하고 고독해 보이는 표정들로 표현해냈다.

또 아름다운 만큼 잔혹하고 매혹적인 심해와도 같은 남자의 분위기를 연출하기 위해 ‘시크&글루미(CHIC AND GLOOMY)’라는 키워드로 블랙과 다크그레이 터들넥, 그레이 롱코트를 스타일링 해 신선함을 더했다.

YG 영입 배우 중 최초의 아나운서 출신인 오상진은 “아직 제가 YG FAMILY 소속이라는 걸 모르는 분들도 많다. 앞으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만나 뵙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