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오하늘, 오늘(8일) 두번째 싱글 ‘갈증’ 발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오하늘 '갈증' 커버 / 사진제공=에이프로엔터테인먼트

오하늘 ‘갈증’ 커버 / 사진제공=에이프로엔터테인먼트

싱어송라이터 오하늘이 오늘(8일) 정오 두번째 싱글 앨범 ‘갈증’을 발표한다.

오하늘이 작사·작곡한 ‘갈증’은 짝사랑하는 이의 애타는 마음, 달콤한 설렘, 씁쓸한 감정 등을 표현한 곡이다. 짝사랑 중인 소녀의 ‘이랬다 저랬다 널뛰는 마음’을 오하늘만의 방식으로 재치있게 표현했다는 설명이다. 잔잔한 왈츠로 시작해 곡이 전개되며 리드미컬해지는 반전이 돋보인다.

오하늘은 지난해 12월 28일 싱글 ‘그러지 마세요’로 데뷔했다. 귀를 사로잡는 음색과 작사·작곡 능력을 두루 갖추며 가요계 유망주로 떠올랐다. 발매 당시 ‘그러지 마세요’의 뮤직비디오가 SNS에서 조회수 40만 건을 훌쩍 넘기며 관심받았다.

오하늘은 2012년, 13살의 어린 나이로 JTBC ‘히든싱어’ 박정 현편에 출연해 가창력과 무대 매너를 인정받은 실력파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