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박해수 X 박호산, tvN ‘인생술집’으로 첫 예능 나들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박해수, 박호산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박해수, 박호산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배우 박호산과 박해수가 오늘(8일) 방송하는 tvN ‘인생술집’으로 데뷔 후 처음으로 예능 프로그램 출연에 나선다.

두 사람은 인기리에 종영한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활약한 바. ‘인생술집’을 통해 종영의 아쉬움을 달랠 전망이다.

최근 녹화에서 박호산과 박해수는 “예능 프로그램 첫 출연이라 걱정된다”며 긴장했지만 기타 연주와 노래까지 선보이며 예능에 완벽히 적응했다.

박해수는 “공간과 사람이 한 번에 떠나는 공연장과 달리 드라마는 공간과 사람이 하나씩 떠나 더욱 공허한 마음이 들었다”고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마친 소회를 털어놨다.

신동엽이 상대배우 정수정(에프엑스 크리스탈)의 연기력을 칭찬하자 박해수는 “대본 리딩 첫 날 수정이가 나를 보고 ‘오빠’라고 불렀는데, 그 순간부터 수정이가 지호(극 중 역할)로 보였다. 수정이는 평소에도 나를 잘 챙겨준다”고 고마워했다.

극에서 ‘문래동 카이스트’ 역으로 인기를 끈 박호산은 “우리가 잘해야 다른 연극배우들에게도 좋은 기회가 주어질 것이라는 생각에 정말 열심히 했다”고 말했다. 이어 “극중 ‘문래동 카이스트’가 이감된 이후 시청자 분들이 ‘가디 마, 도다 와’라는 말을 해주셔서 감사했다”고 웃음 지었다.

박호산은 화제를 모은 ‘혀 짧은 소리’를 내는 자신만의 노하우를 밝혔다. 이어 그는 “혀 짧은 소리도 종류가 다양하다. 어미만 살짝 뭉개듯이 발음할지, ‘ㅅ, ㅈ, ㅊ’ 소리를 아예 발음하지 말지 고민을 많이 했다”며 ‘문래동 카이스트’라는 캐릭터를 만들기까지의 과정도 공개했다.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