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멕시코 친구들이 다시 찾은 ‘추억의 장소’는?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두 번째로 한국을 여행하는 각 나라 친구들의 첫 일정이 공개 된다.

8일 방송되는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이탈리아·멕시코·독일·인도 4개국 친구들의 각양각색 두 번째 한국 여행기가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국으로 여행 온 네 나라 친구들이 본격적으로 서울 투어를 시작했다. 각 나라별 친구들은 첫 한국 여행 때와는 달리 교통수단 이용, 길 찾는 모습에서 능숙한 모습을 보였고 지난 여행의 추억을 회상하며 여행을 즐겼다.

이른 새벽에 도착한 인도 친구들은 한국어 실력을 뽐내며 두 번째 한국 여행에 설레는 모습을 보였고, 숙소가 아닌 의문의 장소로 향하는 모습을 보여 궁금증을 자아냈다.

또 첫 한국 여행의 기억을 되짚으며 추억의 장소로 향한 멕시코 3인방은 그곳에서 만난 특별한 사람을 만나며 지난 여행의 추억을 소환했다는 후문이다.

4개국의 각양각색 두 번째 한국 여행의 첫 목적지는 8일 오후 8시 30분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