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히든싱어5’, 제작 돌입…상반기 첫 방송 목표”(공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히든싱어5' 포스터 / 사진제공=JTBC

‘히든싱어5’ 포스터 / 사진제공=JTBC

JTBC ‘히든싱어’가 2년여 만에 돌아온다.

JTBC는 8일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가 2년여 만에 다섯 번째 시즌을 시작한다”며 “올 상반기 첫 방송을 목표로 ‘히든싱어5’ 제작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히든싱어5’는 ‘히든싱어’를 기획했던 조승욱 CP가 다시 한 번 총 책임자로 나섰고, 김희정 PD가 연출을 맡아 준비 중이다. 기존에 ‘히든싱어’를 함께 만들던 주요 제작진이 시즌5에 대거 참여했고, 전현무 역시 MC로 합류하면서 탄탄한 진용을 갖추게 됐다.

시즌5 제작에 대한 협의가 이뤄진 가운데 8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모창능력자 모집이 시작됐다. 새로운 가수의 모창은 물론이고 지난 시즌에 출연했던 가수들과의 리매치까지 신청할 수 있도록 공지돼 눈길을 끈다. 홈페이지 공지문에 명시된 가수의 목소리를 커버할 수 있는 모창능력자들은 안내된 작성요령에 맞춰 참가 신청을 하면 된다.

‘히든싱어’는 지난 2012년 ‘스타와 팬이 함께 만드는 기적의 무대’를 콘셉트로 첫 선을 보였다. 시대와 장르를 넘나드는 명곡의 향연, 가수보다 더 가수 같은 수준급 모창 능력자들의 조합으로 시청자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듣는 재미와 보는 재미를 고루 충족시키며 방송계에 ‘음악예능’ 붐을 불러일으켰다.

또 중국·태국·베트남·이탈리아 등 각국으로 포맷 판매가 이뤄지는 등 해외에서도 콘텐트의 우수성을 인정받았으며, ‘제7회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에서 우수상(창의발전 부문)을 수상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