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유닛 메이커 사로잡은 베스트 무대는?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더유닛' 베스트 무대

‘더유닛’ 베스트 무대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유닛’이 오는 10일 파이널 무대를 앞두고 유닛 메이커들의 열광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던 유닛B의 베스트 무대를 공개, 시선을 끌어당기고 있다.

◆ 춤+노래+랩 모두 완벽…‘MONSTER(몬스터)’

처음으로 관객들의 평가를 받게 된 리스타트 미션에서 실력과 매력을 두루 갖춘 멤버들이 모여 어벤져스 팀으로 불렸던 ‘MONSTER’ 팀은 기대에 부응하는 완성도 높은 무대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춤과 노래, 랩까지 3박자를 고루 갖춘 이들의 무대는 여심을 사로잡으며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 섹시미의 정점을 찍다…’STAY(스테이)+사슬’

참가자들이 직접 프로듀싱에 참여하는 셀프 프로듀싱 미션에서 압도적인 퍼포먼스로 유닛 메이커들을 열광케 한 ‘STAY+사슬’ 무대 또한 빼 놓을 수 없다. 안대와 로프타이를 이용해 독보적인 무대를 선사, 섹시미의 정점을 찍어 기억에 남는 역대급 무대 중 하나로 손꼽히고 있다.

◆ ‘더유닛’ 사상 첫 앵콜…훈남쓰의 ‘ALL DAY(올 데이)’

신곡 음원 발매 미션에서 고호정, 유키스 준, 지한솔, 동명, 찬, 한결로 구성된 훈남쓰 팀의 ‘ALL DAY’가 ‘더유닛’ 사상 첫 앵콜을 받으며 레전드 무대를 남겼다. 압도적인 무대 장악력으로 마치 기존에 데뷔한 보이 그룹 못지않은 팀워크를 발휘한 훈남쓰는 미션 우승까지 쟁취하며 유닛 메이커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처럼 ‘더유닛’은 매회 흥미로운 미션과 개성 있는 무대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참가자들이 가지고 있는 재능과 잠재력을 조명하고 미션을 수행해나가며 성장하는 과정을 진정성 있게 담아내고 있다.

‘더유닛’은 10일 오후 9시 50분 일산 킨텍스에서 유닛 메이커들과 유닛B, 유닛G가 탄생하는 의미 있는 순간을 함께한다. 티몬에서 진행 중인 파이널 유닛 투표는 이날 오전 0시에 마감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