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욱, 사라진 김형묵 흔적 발견했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SBS '리턴'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리턴’ 방송화면 캡처

SBS ‘리턴’ 이진욱이 사라진 김형묵의 흔적을 발견하는 데 성공했다.

7일 오후 방송된 ‘리턴’에서는 독고영(이진욱)이 사라진 딜러 김병기(김형묵)의 흔적을 찾기 위해 애썼다. 그는 김학범(봉태규)를 찾아가기도 했다.

독고영은 김동배(김동영)과 함께 김학범과 오태석(신성록)이 김병기를 죽인 굴다리를 찾아갔다. 수상한 흔적을 발견한 독고영은 김동배에게 혈흔의 감식에 쓰이는 루미놀을 가져오라고 요청했다.

기구를 이용한 결과 핏자국이 발견됐다. 독고영은 “동배야, 이게 무슨 자국 같아?”라며 미소지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