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박지훈 측 “악플러, 기소 의견으로 송치…선처無”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워너원,박지훈,기자간담회

워너원 박지훈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워너원 박지훈이 악플러에 대해 강경대응 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지훈의 소속사 마루기획은 지난해 10월 일부 악플러들을 서울중앙지검에 모욕죄 및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죄로 고소했다. 당시 소속사는 “미성년자인 박지훈에게 심각한 수준의 성희롱, 각종 악성 루머 및 인신 공격으로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7일 마루기획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현재 몇몇 피의자는 경찰 조사를 마치고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됐다”며 “검찰 조사를 마치면 피의자들은 선처 없이 기소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