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남동 539’ 터보 김정남, 카사노바 변신…오윤아에 ♥고백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제공=MBN '연남동 539'

사진제공=MBN ‘연남동 539’

터보 김정남이 7일 방송되는 MBN 드라마 ‘연남동 539’을 통해 1초만에 사랑에 빠지는 희대의 카사노바로 변신한다.

지난 1회에서 조단(이문식)의 아들 조창석 역으로 깜짝 출연해 호평을 받아 그의 변신에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극 중 조창석은 아버지 조단으로부터 연인 관계인 미려(김미려)와의 결혼을 승낙받기 위해 셰어하우스를 찾는다. 그러나 그는 저녁식사 재료를 챙기러 자신의 차로 향하던 중 멀리서 다가오는 매혹적인 자태의 윤이나(오윤아)를 보자마자 사랑에 빠진다. 

윤이나가 조단의 셰어하우스 입주자라는 사실을 안 조창석은 “아버지, 빈방 있어요?”라며 관심을 보이기 시작하고 옆의 미려는 안중에도 두지 않아 보는 이들을 폭소하게 한다. 

그의 숨길 수 없는 카사노바 기질에 당황한 미려는 윤이나를 경계하지만 조창석은 끝내 “아버지, 저, 윤이나 씨와 결혼하겠습니다!”라고 선언한다. 갑작스러운 상황에 윤이나를 비롯한 셰어하우스 식구들은 허탈함을 감출 수 없다. 조단 역시 얼굴이 붉어지며 화를 참지 못하는 모습이어서 이후의 상황에 궁금증이 커진다.

김정남이 출연하는 ’연남동 539’은 오늘(7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