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13월, 신곡 ‘뜻밖의 고백’ 발매 “새로운 감성과 색깔”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13월 '뜻밖의 고백' 앨범 커버

사진=13월 ‘뜻밖의 고백’ 앨범 커버

싱어송라이터 13월(13th Month)이 경험담을 녹여낸 신곡 ‘뜻밖의 고백’으로 돌아왔다.

13월은 7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뜻밖의 고백’을 발매했다.

‘뜻밖의 고백’은 친구에게 고백을 받게 됐지만 거절한 여자가 뒤늦게 사랑을 깨닫고 후회하며 시간을 되돌리고 싶어 하다가 다시 그때로 돌아가 기다리겠다는 마음을 담은 판타지 요소가 가미된 곡이다.

작사·작곡을 한 13월은 “드럼 등은 일체 넣지 않고 꼭 일렉 기타로 편곡하고 싶었다. ‘뜻밖의 고백’은 뭔가 달려가는 분위기인데 자세히 들어보면 어쿠스틱한 요소들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 13월은 “‘뜻밖의 고백’은 경험담이다. ‘그날, 그때로 돌아가고 싶다’는 간절한 마음을 ‘다신 널 놓치지 않도록, 내가 기다리고 있을게’라는 마지막 소절에 담았다”고 밝히기도 했다.

13월은 1월부터 12월까지로 비유한 기존 감성을 지키고 자신만의 새로운 색깔을 더해 노래하고 싶다는 의미를 담은 활동명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