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홍진영 “‘잘가라’, ‘사랑의 배터리’‘산다는 건’ 액기스만 모은 곡”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홍진영,쇼케이스

가수 홍진영이 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예스24 무브홀에서 열린 싱글 앨범 ‘잘가라’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트로트가수 홍진영이 신곡 ‘잘가라’에 대해 “여태 발표한 곡들의 액기스만 모은 곡”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7일 오후 서울 서교동 무브홀에서 열린 디지털 싱글 ‘잘가라’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다.

‘잘가라’는 복고풍의 트로트다. 신나는 멜로디,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인상적이다. 홍진영의 히트곡 ‘사랑의 배터리’ ‘산다는 건’을 작곡한 조영수 작곡가가 만들고 스타 작사가 김이나가 가사를 붙였다.

홍진영은 “작곡가 조영수 오빠가 말하기를 ‘잘가라’는 ‘사랑의 배터리’와 ‘산다는 건’의 액기스만 모아 놓은 곡이라고 했다”고 소개했다. 이날 쇼케이스의 MC로 함께한 김이나는 “‘산다는 건’이 가진 처연한 느낌, ‘사랑의 배터리’가 가진 어마무시한 신남이 결합됐다”고 보탰다.

홍진영은 또 “내가 올해 데뷔 10년차다. 연차에 비하면 발표한 곡의 수가 적은 편이다. ‘사랑의 배터리’의 임팩트가 워낙 강해서 그것을 뛰어넘어야 한다는 부담감이 크다. 그래서 곡을 낼 때마다 생각이 깊어진다”고 덧붙였다.

홍진영의 신곡은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