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김종훈, tvN ‘라이브’ 캐스팅…정유미·이광수와 호흡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신인 배우 김종훈/제공=에스팀 엔터테인먼트

신인 배우 김종훈/제공=에스팀 엔터테인먼트

신예 김종훈이 tvN 새 토일드라마 ‘라이브(Live)'(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에 캐스팅돼 정유미, 이광수와 호흡을 맞춘다.

김종훈의 소속사 에스팀 엔터테인먼트는 7일 “김종훈이 오는 3월 10일 첫 방송을 시작하는 ‘라이브’에서 민원우 역으로 분한다”라고 알렸다.

‘라이브’는 전국에서 가장 바쁜 ‘홍일 지구대’에 근무하며 일상의 소소한 가치와 정의를 지키기 위해 분투하는 경찰들의 이야기다. 김종훈이 극중 맡은 민원우는 깐깐하고 거친 성격의 캐릭터로 할 말은 시원하게 하고 사는 인물이다. 고시 준비를 하다가 경찰이 된 원우는 경찰생활을 하면서도 검사가 되고 싶어 계속 고시를 준비하고 있다.

드라마 ‘마녀보감’, ‘연금술사’, 영화 ‘VIP’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쌓은 그는 여러 광고에도 출연하며 존재감을 드러내왔다. 강타의 ‘단골식당’ 뮤직비디오에서는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이며 곡의 분위기를 완성했다.

김종훈이 출연하는 ‘라이브’는 오는 3월 10일 오후 9시 첫 방송을 내보낸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