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디렉터스 컷’, 해외서 뜨거운 인기…아이튠즈 29개국 1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의 스페셜 앨범이 아이튠즈 차트에서 뛰어난 성적을 거뒀다.

세븐틴의 새 앨범 ‘DIRECTOR’S CUT(디렉터스 컷)’은 지난 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후 멜론, 벅스, 지니 등 국내 음원 차트에서 상위권을 순항하고 있다. 특히 멜론에서는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또 국내 음반 판매 집계 차트인 한터 차트에서는 (2월 5~6일 집계 기준) 일간 순위 1위를 유지하며 발매와 동시에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세븐틴의 이번 앨범은 해외에서까지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미국, 영국, 아르헨티나, 호주, 브라질, 칠레, 오스트리아, 캐나다, 덴마크 등 총 29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1위를 기록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타이틀곡 ‘고맙다’는 호주, 오스트리아, 독일, 노르웨이 등 총 8개국 아이튠즈 싱글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미국, 칠레, 캐나다, 스페인, 프랑스 등 총 14개국에서는 10위권 내의 성적을 보였다.

세븐틴의 스페셜 앨범 ‘디렉터스 컷’은 ‘2017 세븐틴 프로젝트’의 완결인 정규 2집 ‘틴, 에이지(TEEN, AGE)’ 확장판으로 한결 같은 사랑을 보내준 팬들에게 노래를 통해 고마움을 전하는 마음을 담았다.

세븐틴은 타이틀곡 ‘고맙다’로 활발한 방송 활동을 펼칠 예정이 7일 MBC뮤직 ‘쇼! 챔피언’을 통해 첫 컴백 무대를 꾸민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