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찬상영중’ 이성경, 첫 예능 고정…’만능 막내’로 눈도장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절찬 상영 중-철부지 브로망스' 방송 화면 캡처

KBS2 ‘절찬 상영 중-철부지 브로망스’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이성경이 처음으로 고정 출연한 예능 KBS2 ‘절찬 상영 중-철부지 브로망스'(이하 절찬 상영 중)에서 다재다능한 막내로 활약했다.

지난 6일 종영한 ‘절찬 상영 중’은 이성경을 비롯해 성동일, 고창석, 이준혁이 극장이 없는 지역을 찾아가 직접 야외극장을 짓고 영화를 상영해주는 과정을 담은 프로그램이다. 이성경은 ‘절찬 상영 중’에 유일한 여성 출연자로 등장해 다재다능한 막내 역할을 해냈다.

이성경은 애곡리 도착 첫날부터 남다른 친화력을 발휘했다. 적극적으로 상영 소식을 홍보하는가 하면, 영화를 보기 위해 찾아온 주민들에게는 “어서 오세요. 보고 싶었어요”라며 반갑게 인사를 건넸다.

또 내숭 없는 모습으로 털털한 막내의 매력을 보여줬다. 선배들과 함께하는 일정 속에서는 흥이 넘치는 리액션으로 현장의 분위기를 띄우기도 했다.

그는 마지막 회에서도 아침 식사를 만들며 하루를 시작하고 상영회에 앞서 재롱 잔치를 준비하는 등 남다른 활약을 펼쳤다. 특히 재롱 잔치에서는 트로트 무대를 준비해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방송 말미에는 “드리러 왔는데 오히려 얻고 간다. 참 감사한 기회였다”라고 소감을 말해 뭉클함을 안겼다.

‘절찬 상영 중’을 통해 활약한 이성경은 오는 5월부터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 타임’의 주인공에 캐스팅됐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